농장동물

'동물복지 소비전환의 흐름과 촉진을 위한 역할과 과제' 토론회 개최 안내

  • 동물자유연대
  • /
  • 2019.05.24 14:36
  • /
  • 390
  • /
  • 3





농장동물의 복지를 묻다 : '동물복지 소비전환의 흐름과 촉진을 위한 역할과 과제' 토론회

동물자유연대는 30일 국회의원회관 제2간담회의실에서 ‘동물복지 소비전환의 흐름과 촉진을 위한 역할과 과제’를 주제로 토론회(주최 : 동물복지국회포럼, 농리축산식품부, 동물자유연대 / 주관 : 동물자유연대, 동물권행동 카라)를 개최합니다.

30일 토론회는 지난 16일 진행된 '지속가능축산과 동물복지, 그 현황과 문제점'에 이은 2차 토론회로 동물복지 소비전환을 위한 구체적인 방향성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입니다.

16일 토론회는 농장동물의 복지를 개선하기 위해 동물복지인증농가, 대형마트 MD담당, 소비자단체 등 다양한 이해당사자가 모인 논의의 장이었습니다. 국내 동물복지축산의 현황과 문제점에 대해 제도적 기반은 마련되어 있으나, 이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부족하고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홍보가 부족하여 실효성이 낮다는 점, 특히 관행 축산에 맞추어진 현행 제도로 인해 동물복지축산농가들이 겪는 진입장벽과 고충에 대한 지적이 있었습니다. 또한 동물복지인증표시제도와 관련해서도 소비자 식별이 용이하지 않고, 다양한 인증들 사이에서 소비자 스스로 찾아보아야 하는 상황으로 표시제도의 개선 및 단계별 인증 도입 등 소비자의 윤리적 선택을 돕기 위한 개선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있었습니다.

동물자유연대를 비롯한 많은 동물단체들이 농장동물의 복지를 위한 운동을 전개하고, 더 많은 시민들이 이 운동에 공감하고 대안으로서의 윤리적 소비에 대해 고민함에도 아직 동물복지축산으로의 전환은 더디기만 합니다. 시민들의 고민과 관심이 변화의 동력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소비 전환을 위한 제도적, 정책적 보완과 정부와 기업의 전향적인 노력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이에 2차 토론회에서는 시민, 기업, 국회, 정부 등 다양한 층위에서 동물복지 전환을 위한 역할과 과제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서울 YWCA의 박진선 부장과 동물자유연대의 조희경 대표가 발제를 진행하며, 토론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친환경유통센터 수축산급식팀의 김승로 팀장, 풀무원 식품의 유영관 계란사업부장, 국회입법조사처의 유제범 입법조사관, 농림축산식품부 동물복지정책팀의 김동현 팀장이 참여하여 동물복지 소비전환을 위한 현안과 과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토론회가 실질적인 변화의 움직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