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자유연대 : [해외입양] 먼 비행길이 유일한 길이더라도! / 해외 이동봉사 모집

온 이야기

[해외입양] 먼 비행길이 유일한 길이더라도! / 해외 이동봉사 모집

  • 온센터
  • /
  • 2023.11.08 17:16
  • /
  • 641
  • /
  • 5



동물자유연대는 웰컴독코리아와 캐나다 현지 단체와 협력해 해외입양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해외입양의 이유는 오직 하나입니다. 고통과 위기 속에서 벗어났지만, 국내에서 입양이 어려운 구조동물에게 새로운 삶을 안겨주기 위함입니다.


해외입양을 위해서는 많은 준비와 비용이 필요합니다. 구조 동물이 해외로 가기 위해서는 우선으로 사회화 교육이 필수입니다. 사람과의 교감과 돌봄 없이 살아온 이들이 입양가정에서 안전한 삶을 살아가기 위한 것입니다.


(가족을 찾기 어려웠던 미나 이야기 보러가기)


활동가들은 다양한 환경과 상황에 대한 구조동물의 행동을 파악하고, 학대의 트라우마에서 벗어나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돌봄을 이어갑니다. 또한, 에너지 레벨과 성격을 고려하여 가장 적합한 입양처와 가족을 찾기 위해 노력합니다. 이를 위해 성격 테스트를 진행하여 해외 입양 후보 동물을 선정하고 있습니다. 이후 교육 기관에 입소하여 다른 동물과 다양한 사람과의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합니다. 교육 기관에서 적응하지 못하거나 사회성이 부족한 경우 가정 사회화 교육의 일환으로 가정 임시보호가 진행됩니다.




활동가들은 다양한 환경과 상황에 대한 구조동물의 행동을 파악하고, 학대의 트라우마에서 벗어나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돌봄을 이어갑니다. 또한, 에너지 레벨과 성격을 고려하여 가장 적합한 입양처와 가족을 찾기 위해 노력합니다. 이를 위해 성격 테스트를 진행하여 해외 입양 후보 동물을 선정하고 있습니다. 이후 교육 기관에 입소하여 다른 동물과 다양한 사람과의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합니다. 교육 기관에서 적응하지 못하거나 사회성이 부족한 경우 가정 사회화 교육의 일환으로 가정 임시보호가 진행됩니다. 

해외입양을 위한 홍보는 각 동물마다 혹여라도 가정에서 어떤 방식의 문제가 나타날 수 있는지까지 예측하고 안내하며, 상세한 프로필을 통해 진행합니다. 이후 동물의 특성을 고려해 입양 상담과 가정 환경 확인을 진행하고, 평생 함께할 입양 가족을 선정하게 됩니다.




구조와 치료, 돌봄과 회복, 사회화 교육과 전문 트레이닝, 행동 분석 프로필 생성과 입양 홍보, 입양 상담과 심사 진행, 이동 봉사자 모집과 출국 절차 준비, 사후 관리. 해외입양의 모든 과정에는 많은 이들의 노력과 마음이 담겨 있습니다. 트라우마를 회복하고 새로운 세상을 만날 수 있도록, 마지막 순간은 가족 곁이 될 수 있도록 기나긴 준비를 통해 먼 비행길을 떠나보냅니다.




이처럼 해외입양은 준비할 것도 많고 가족을 만나기 위해 먼 길을 가야 합니다. 하지만 진도 믹스, 장애견, 노견 등 국내에서 입양의 기회가 쉽게 찾아오지 않는 동물들에게 가족과 함께하는 삶을 안겨줄 수 있습니다. 교육과 긴 비행 끝에 가족을 만난 모습을 보면 해외입양이 그들 생의 길목에서 어쩌면 더 빨랐으면 좋았겠다는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어떤 동물에게는 해외입양이 유일한 길이 되고, 가족을 만나는 과정은 구조동물에게 처음이자 마지막 일이 되어야 합니다. 그렇기에  동물자유연대와 웰컴독코리아는 더욱 철저하고 면밀하게 전 과정에 임하고 있습니다.





해외에서 가족을 만난 동물들이 오롯한 사랑을 받으며 살아갈 수 있는 것은 해외입양의 긴 여정을 응원하고 지지해주시는 여러분 덕분입니다. 먼 길이더라도 한 생명의 세상을 바꿀 수 있는 길에 계속해서 함께해주세요.






💡입양이 어렵다면 구조동물과의 결연을 통해 대부모님이 되어주세요. 결연후원은 동물자유연대 구조동물이 보호소에서 안전하게 생활하고 치료받으며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해줍니다. 위기와 고통 속에서 구조된 동물의 오늘과 내일, 그리고 매일을 돌보는 든든한 지원자이자 마음으로 가족이 되어주세요. 결연후원으로 온센터 동물들의 매일을 함께 지켜주세요!🙏

해외 이동봉사 안내


E-mail: welcomedogkorea@naver.com

kakaotalk: tndus6622 & michelle7474







댓글 달기